Log One

선영양
아침에 출근을 해야 하는데, 잔득 밀린 원고를 정리하는 시간이 길어져 아직 깨어 있네요.
안녕하세요~  *^^*
전에 블로그에서 몇 번 인사 드렸어요. 년중 행사처럼 꼬맨트를 달고 하는...
요즘은 둘다 즐겨찾기로 들어오고 있는데, 여기가 좀더 편안하네요~
유진 작가님 일기엔 덧글을 못달아서 그냥 읽고만 있답니다.
그래도 뭔가 유진님께 말을 건내야 할꺼 같아서 오늘은 방명록에 글을 남기려고 해요~
시각적 언어로 표현하시는 유진님의 이야기가 좋아요~ 그게 저 같기도 하고 하네요~.
또 오겠습니다~
+1
잠못 드는 밤을 지나셨네요~^^
블로그에 몇 번 남겨주신 흔적 기억하고 있습니다.
감사합니다.
...
기억해 주셔서...
2009.04.11 21:43:14 답글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