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시 개요
ㅇ 전 시 명 : 소마 드로잉 : 무심(無心)(가칭)
ㅇ 주 최 : 국민체육진흥공단
ㅇ 주 관 : 소마미술관
ㅇ 전시기간 : 2015. 10. 30(금) ~ 2016. 2. 14(일) (92일간)
* 오프닝 : 2015. 10. 29(목) 17:00
ㅇ 전시장소 : 소마미술관 제 1~4전시실
ㅇ 전시내용 : 드로잉센터 등록작가 280여명의 드로잉, 오브제, 설치 등 280여점



2016-03-02 오후 3-26-52.jpg




소마 드로잉 : 무심(無心)


정나영
SOMA 큐레이터


2006년 11월 개관한 소마드로잉센터는 매년 작가공모를 실시하여 올해 11월이면 10기 등록작가를 맞이하게 된다. 그동안 총 9회의 작가공모를 통해 287명의 작가가 아카이브에
등록하였으며, 공모전(Into Drawing) 26회, 기획전(Drawing Now) 6회, 특별전 5회 등 총 37회의 전시에 80여명의 등록작가가 참여한 바 있다. 2010년 <내일-오픈 아카이브>(1~4기
등록작가 29명 참여) 전시 이후, 더 많은 등록작가들에게 전시 및 홍보의 기회를 주고자 처음으로 1기부터 9기까지 287명의 모든 등록작가를 대상으로 하여 전시기획을 진행한 결과,
올해에는 총 230명이 참여하는 대규모 전시를 선보이게 되었다.
전시를 준비하면서 그야말로 다양한 작품세계를 보이는 작가들을 어떠한 주제로 한 자리에 모을 수 있을지 소마미술관 전시학예부의 고민이 꽤 오랫동안 이어졌었다. 각양각색의 작업
경향을 몇 가지 카테고리로 묶는 방법은 너무 흔할 뿐 아니라 자칫 억지스러울 수 있으므로, 한 가지 주제를 정하되 작가들 각각의 개성이 드러날 수 있는 컨셉이었으면 하였다. 결국
해답은 기획이 아닌 작가에 주목함으로써 그리고 드로잉의 본질에 좀 더 가까워짐으로써 얻어낼 수 있었다.
드로잉은 어느 장르나 매체보다 그 형식과 내용의 무수한 층위와 다양한 표출을 특성으로 한다. 그 중 <무심(無心)> 전시가 특히 주목하는 것은 작가가 모든 기교와 욕심을 다
내려놓은 상태에서 맞이한 스스로의 가장 순수한 내면 혹은 지향점을 반영한 드로잉이다.
그 결과가 설혹 아주 무성의해 보일지라도, 혹은 지나치게 어눌해 보일지라도, 작가의 마음속 지표를 담아낸 작업에 주목하고자 한다. 즉, 이번 전시는 작가의 지극히 주관적 관점에서
가장 친밀한 드로잉을 꺼내어 선보임으로써 관람자에게 신선한 자극과 함께 작품과의 내밀한 소통을 유도하고자 하는 전시이다.
작가에게는 오랫동안 좌표 혹은 좌우명으로 간직해왔던 작 품 , 자신의 대표작과는 거리가 있을 수도 있지만 그 작가의 분신 같은 작품, 여러 가지 이유로 선뜻 전시하기가
망설여지지만 무척 애착이 가는 작품, 작가의 뜻밖의 이면(페르소나)을 엿볼 수 있기에 끌림이 있는 작품들이 있기 마련이다. 그런 색다르고 은밀한 드로잉을 공적인 공간으로
꺼내보고자 한다.
무심코 끄적거렸는데 너무나도 마음에 들어버린 낙서 같은 드로잉, 우연히 수집한 기묘한 모양의 오브제, 무수한 시간 동안 다듬고 매만져 또 다른 나와 같은 조상(彫像), 작업실
한편에 모셔 두고 영감이 고갈될 때마다 꺼내보는 비장의 무기, 내가 싫어하는 모습이 부각되어 마음이 편치 않지만 왠지 버릴 수도 없는 애증의 자화상 등 작가의 면면만큼이나
다양한 사연과 이유로 작가 개개인의 마음속에 각인된 독특한 작품이 이번 전시를 통해 작가를 대변하는 초상(肖像)이 되리라 기대한다.
부연하자면, 이 전시에서 의도하는 것은 창작자로서 작가의 시각에 충실한, 작가의 진심이 자연스럽게 흘러가 닿은 개인적인 특별함이 있는 작품을 보고자함이다. 여기에는 즉흥적인
감흥으로 휘갈긴 드로잉도 있고, 무아의 집중력으로 쏟아낸 드로잉도 있으며, 오랜 시간의 노고로 빚은 드로잉도 있을 것이다. 어떠한 방식과 매체가 되었든 간에 중요한 것은 작가
스스로의 내면에 가장 진정성 있게 와 닿는 작품이 무엇이며, 또 얼마나 스스럼없이 선뜻 한 작품을 고를 수 있는가의 문제이다. 이는 무척 어려울 수도, 의외로 쉬울 수도 있는 미션으로,
그 난이도는 작가 나름일 테지만 오롯이 몰입하여 자신과 대면해야만 하는 녹녹치 않은 일임이 분명하다. 과연 어떤 작품이 간택을 받아 나올까? 기획자의 입장에서도 작가만큼이나
설레는 마음이다.
한 점의 작품 속에는 지난(至難)한 인생의 레이스에서 고군분투하는 한 인간으로서 작가의 모습이 담겨 있기 마련이다. 또한 작품의 선정과정에는 자신과의 싸움을 피할 수 없는
만큼 작가의 큰 용기와 무수한 고민이 동반된다. 작품 제작과정에서의 무심함과 작품 선정과정에서의 지극한 갈등은 더욱 역설적으로 그 의미를 부각시키면서 관람자에게 큰
감동과 울림을 전할 것이다.




SOMA Drawing : Mindful Mindless


Nayoung Jung
Curator of SOMA


The SOMA Drawing Centre, inaugurated in November 2006, holds annual artist competitions: the 10th registered artists will be selected this November. The center has
hosted nine drawing competitions, registering 287 artists in its archives. Approximately 80 artists have taken part in 37 art shows including 26 contests (Into Drawing), six
project exhibitions (Drawing Now), and five special exhibitions. The center presents a large-scale exhibition that brings together the works of 230 artists among the 287
registered artists (1st term - 9th term) in a bid to give them an opportunity to exhibit and promote their works after the Tomorrow - Open Archive exhibition (in which 29 1st -
4th term registered artists have joined) in 2010.
While mounting the exhibition, the Seoul Olympic Museum of Art’s curatorial team has spent a great deal of time considering what topic should be chosen to bring together
artists who have displayed a world of diverse works. As classifying a wide variety of works into a few categories may be too common and rather contrived, the team has
set one subject and concept to disclose each artist’s individuality. A solution was found by taking note of the artists as opposed to just planning and approaching the nature of
drawing.
In terms of form and content, drawing is much more multifarious and multilayered than any other genre and medium, things which set it apart from the rest. In particular the
exhibition SOMA Drawing : Mindful Mindless highlights the fact that drawing reflects an artist’s purest inner self, one’s orientation, and is untrammeled by any technique or desire.
No matter how insincere the results might seem and no matter how clumsy it might come off as, the exhibition intends to feature works that encapsulate an artist’s mind. That
is, the art show will provide fresh impulses to viewers and communicate with them by displaying familiar drawings created from their subjective perspectives.
Each artist is responsible for selecting a work that could be used as a standard for their art, a work that is not necessarily their magnum opus but is more like their alter ego, a
work which they are seriously attached to even if they are reluctant to display it for any number of reasons, a work which they are attracted to as it unexpectedly discloses their
concealed self. The art show intends to bring such drawings to a public space.
Each artist’s distinctive work - such as a drawing that was scribbled rampantly but eases their mind, an object collected by chance, a statue that has been honed for long hours so
as to resemble the artist, a work that is taken out whenever they feel as if their inspiration has run out, and a self-portrait that cannot be discarded even if an artist dislikes it
because it makes them feel uncomfortable – is expected to be a portrait that reflects themselves as it has become imprinted in their heart for diverse reasons.
To rephrase, what the exhibition intends is to showcase works faithful to the artist’s perspective, works reflecting their heart, or works displaying individual distinction. These
may be drawings scribbled as impromptu inspirations, drawings produced with great concentration in ecstasy, or drawings rendered through long hard work. The important
issues are what the most truthful work is and how one can choose a work of art in disregard of its method and medium. This mission may be very difficult or unexpectedly
easy. But, it is not easy for an artist to concentrate on and face their inner world. What kind of work is to be chosen and displayed? These ideas and questions are making excited
the curator as well as the artist.
One’s work of art tends to reflect their struggles in life. The process of selecting only a single artwork is expected to entail one’s courage and anxiety and to be a struggle. This
conflict one undergoes in the process of choosing a work of art will paradoxically make a strong impression and touch viewers’ hearts.





001 강동구 Donggu Kang
002 강선미 Sunmee Kang
003 강성은 Seongeun Kang
004 강소영릴릴 Soyoung liilliil Kang
005 강영민 Youngmin Kang
006 강진영 Jinyoung Kang
007 고산금 Sankeum Koh
008 구민정 Minjeong Koo
009 권경주 Kyoungjoo Kwon
010 권구희 Guhui Kwon
011 권기범 Kibeom Kwon
012 권자연 Jayeon Kwon
013 권혁 Hyuk Kwon
014 김건일 Geonil Kim
015 김도경 Dokyoung Kim
016 김령문 Ryeungmoon Kim
017 김명진 Myungjin Kim
018 김미란 Miran Kim
019 김미련 Miryeon Kim
020 김병호 Byoungho Kim
021 김선희 Sunhee Kim
022 김소담 Sodam Kim
023 김송이 Songyi M. Kim
024 김순임 Soonim Kim
025 김순철 Sooncheol Kim
026 김순희 Soonhee Kim
027 김시연 Siyeon Kim
028 김용철 John Y. Kim
029 김우진 Woojin Kim
030 김유정 Yujung Kim
031 김윤수 Yoonsoo Kim
032 김윤철 Yunchul Kim
033 김은숙 Eunsook Kim
034 김은영 Eunyoung Kim
035 김잔디 Jandi Kim
036 김정향 Jeonghyang Kim
037 김지아나 Jiana Kim
038 김지영 Giyoung Kim
039 김진희 Jinhui Kim
040 김창환 Changhwan Kim
041 김평준 Pyeongjun Kim
124 윤가림 Kalim Yoon
125 윤규상 Kyusang Yoon
126 윤민섭 Minseop Yoon
127 윤상렬 Sanyyuel Yoon
128 윤성지 Sungji Yun
129 윤소림 Sorim Yoon
130 윤여범 Yeobeom Yoon
131 윤영 Young Yoon
132 윤자영 Jayoung Yoon
133 윤정선 Jeongsun Yoon
134 윤주 Joo Yoon
135 윤지은 Jieun Yoon
136 이 단 Dahn Yi
137 이가경 Kakyoung Lee
138 이강원 Kangwon Lee
139 이경하 Kyoungha Lee
140 이단 Dan Lee
141 이두현 Doohyun Lee
142 이상선 Sangsun Lee
143 이상은 Sangeun Lee
144 이선경 Sunkyung Lee
145 이선주 Sunju Lee
146 이성미 Sungmi Lee
147 이소명 Somyeong Lee
148 이소영 Soyoung Lee
149 이수진 Sujin Lee
150 이승현 Seunghyun Lee
151 이영빈 Youngbin Lee
152 이유진 Yujin Lee
153 이윤미 Yoonmi Lee
154 이윤정 Yunjung Lee
155 이윤진 Yunjin Lee
156 이재순 Jaesoon Lee
157 이재헌 Jaeheon Lee
158 이정동 Jungdong Lee
159 이정배 Jeongbae Lee
160 이정은 Jeongeun Lee
161 이주은 Jueun Lee
162 이준형 Joonhyung Lee
163 이지연 Jiyeon Lee
164 이지영 Jiyoung Lee
042 김현수 Hyunsoo Kim
043 김현정 Hyunjung Kim
044 김형진 Hyungjin Kim
045 김홍식 Hongshik Kim
046 나광호 Kwangho Na
047 나빈 Navin
048 노준 Jun Noh
049 다발킴 Dabal Kim
050 류승환 Seunghwan Ryu
051 류정민 Jungmin Ryu
052 류지선 Jisun Ryu
053 리앗 리브니 Liat Livni
054 림배지희 Jihee Limbai
055 모준석 Junseok Mo
056 문명기 Myungki Moon
057 문연희 Younhee Moon
058 문중기 Jungki Moon
059 민재영 Jaeyoung Min
060 민호선 Hoseon Min
061 박경률 Kyungryul Park
062 박관택 Kwantaeck Park
063 박능생 Neungsaeng Park
064 박미경 Mikyoung Park
065 박상아 Sanga Park
066 박성연 Sungyeon Park
067 박신영 Shinyoung Park
068 박용일 Yongil Park
069 박은영 Eunyoung Park
070 박은하 Yuna Park
071 박정래 Denice JR Park
072 박지은 Jeeun Park
073 박혜린 Hyeryne Park
074 박혜수 Hyesoo Park
075 반주영 Juyoung Ban
076 배상순 Sangsun Bae
077 배성희 Sunghee Pae
078 백승호 Seungho Baik
079 변시재 Sijae Byun
080 사윤택 Yuntaek Sa
081 서정배 Jeongbae Seo
082 서정자 Jungja Suh
165 이지은 Jieun Lee
166 이진 Jin Lee
167 이진희 Jinhee Lee
168 이창훈 Changhoon Lee
169 이해민선 Haiminsun Lee
170 이호진 Hojin Lee
171 임선이 Suniy Im
172 임선희 Sunhee Lim
173 임재영 Jaeyoung Lim
174 임지현 Jihyun Im
175 임지혜 Jihye Im
176 임춘희 Chunhee Im
177 장형선 Hyungsun Jang
178 전경화 kyounghwa Jeon
179 전소진 Sojin Jeon
180 전윤정 Yunjung Jeon
181 전지민 Jimin Jeon
182 정명국 Myoungguk Jung
183 정석희 Seokhee Jung
184 정승혜 Seunghye Jung
185 정아롱 Arong Chung
186 정원연 Wonyeon Chung
187 정유미 Yumi Chung
188 정윤진 Yoonjin Jung
189 정재호 Jaeho Jung
190 정주미 Joomi Chung
191 정지현 Jihyen Cheong
192 정헌조 Heonjo Jeong
193 정혜숙 Hyesook Jung
194 정혜진 Hyejin Jeong
195 조미영 Miyoung Cho
196 조미영 Miyoung Cho
197 조애리 Elly Cho
198 조원희 Wonhui Cho
199 조현서 Hyunseo Cho
200 주연 Yeon Zu
201 지희킴 Jihee Kim
202 차경화 Kyungwha Cha
203 차소림 Solim Cha
204 차승언 Seungean Cha
205 차영석 Youngseok Cha
083 서해영 Haeyoung Seo
084 성민화 Minhwa Sung
085 성유진 Yujin Sung
086 손경화 Kyunghwa Shon
087 송명진 Myungjin Song
088 송민규 Mingyu Song
089 송수영 Sooyoung Song
090 송영희 Younghee Song
091 송윤주 Yunju Song
092 송준호 Junho Song
093 송창애 Changae Song
094 신수진 Sujin Shin
095 신승재 Seungjae Shin
096 신효순 Hyosoon Shin
097 심래정 Rae Sim
098 심승욱 Seungwook Sim
099 심아빈 Ahbin Shim
100 심정은 Jeongeun Shim
101 심준섭 Junseub Sim
102 씬김 Ssin Kim
103 안세은 Seeun An
104 안재홍 Jaehong An
105 안진우 Jinu Ahn
106 안현곤 Hyungon Ahn
107 안효진 Hyojin Ahn
108 양연화 Younhwa Yang
109 양정화 Junghwa Yang
110 양혜령 Hyeryoung Yang
111 양희아 Heeah Yang
112 연기백 Kibaik Yuon
113 오경아 Kyunga Oh
114 오미현 Mehyun Oh
115 오민정 Minjeong Oh
116 오윤석 Younseok Oh
117 오은정 Eunjung Oh
118 원종신 Jongshin Won
119 위영일 Youngil Wee
120 유상미 Sangmi Yoo
121 유소라 Sora Yu
122 유주현 Juhyun You
123 유혜숙 Hyesook Yoo
206 차혜림 Hyerim Cha
207 최경주 Kyungjoo Choi
208 최경화 Kyunghwa Choi
209 최대진 Daejin Choi
210 최은정 Eungeong Choi
211 최은정 Eungeong Choi
212 최은혜 Eunhyea Choi
213 최재용 Jaeyong Choi
214 최혜원 Hyewon Choi
215 최혜인 Hyein Choi
216 편승렬 Seungryeol Pyeon
217 하대준 Daejoon Ha
218 하태범 Taebum Ha
219 한조영 Joyoung Han
220 한지석 Jisoc Han
221 한호 Hanho
222 허남준 Nam paintHer
223 허윤미 Yunmi Her
224 허윤희 Yunhee Huh
225 허정원 Jeongwon Huh
226 홍승희 Seunghee Hong
227 홍윤정 Yunjeong Hong
228 홍지연 Jiyon Hong
229 황보경 Bokyeong Hwang
230 황연주 Yunju Hwa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