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면 장애가 사라진 대신 그 빈자리에 악몽이 차지하고 있다.

공포 장르는 아니고 꿈 속에서 불편함을 느끼는데 그 상황이 반복되는 것이다.

꿈 속의 상황은 현실적이다.

세세한 장면을 기억하는 게 아니고, 사건의 이미지만을 기억하고 있어서 그럴지도 모르겠다.

꿈이라도 기분 좋으면 좋을텐데....스스로가 바뀌지 않은 이상 꿈도 내 의식의 일부이닌깐 그것들을

그대로 방영하는 것이겠지!